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2018년 10월 17일 [Wed]

KOSPI

2,167.51

1.04% ↑

KOSDAQ

739.15

1.05% ↑

KOSPI200

280.05

1.13% ↑

SEARCH

시사저널

사회

수도권 대낮 기습 폭우…서울 시간당 35mm

정오~오후1시 집중…인천·수원도 시간당 25mm

서울을 비롯한 중부지역에 집중호우가 내리고 있는 16일 서울 지하철 강남역 사거리에서 우산 대신 옷으로 비를 피하는 시민들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 사진=뉴스1

서울 및 수도권에 점심시간을 전후해 기습 폭우가 쏟아졌다.

  

16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정오를 전후로 서울, 인천 등 수도권에 천둥과 번개, 돌풍을 동반한 많은 비가 내렸다.

 

이날 오후 2시 현재 강수량은 서울 43.0, 인천 26.5, 파주 50.2, 동두천 36.5, 수원 27.4등이다.

 

서울은 정오부터 오후 1시 사이 35.0가 쏟아졌다. 인천은 24.8, 수원은 25.4가 이 시간대에 내렸다.

 

반면 대전과 광주, 대구(이상 0)에는 비가 전혀 내리지 않았다. 부산(0.9), 울산(1.7)은 비가 땅을 약간 적시는 정도에 그쳤다.

 

이날 오후 2시 기준 서울 낮 최고 기온은 전날보다 7.5도 떨어진 21.8도에 머물렀다. 전날 나쁨수준이던 서울의 초미세먼지(PM-2.5) 일평균 농도는 이날 오후 1시 기준 보통을 유지했다.

 

경기도 화성, 이천, 용인, 오산 등에는 이날 오후 2시 현재 호우주의보가 발령됐다. 이 지역에는 이날 밤까지 2040의 비가 더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저작권자 © 시사저널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