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2018년 6월 22일 [Fri]

KOSPI

2,337.83

1.1% ↓

KOSDAQ

826.22

1.66% ↓

KOSPI200

301.02

0.99% ↓

SEARCH

시사저널

기업

1ℓ로 19.4㎞…토요타, 소형 하이브리드 ‘프리우스 C’ 출시

도심 주행 특화, 12가지 외관 컬러 선택 가능…2490만원

프리우스 C/ 사진 = 한국토요타

소형 하이브리드 '프리우스 C'가 국내 시장에 첫 선을 보였다. 

 

한국토요타자동차는 14일 서울 논현동 SJ 쿤스트할레에서 프리우스 C 출시 미디어 발표회를 열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프리우스 C는 1.5리터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동력계)을 장착했다. 복합 연비는 18.6㎞/ℓ다. 도심 연비는 19.4㎞/​에 달한다. 12가지의 외장 컬러와 ‘에코 펀(ECO Fun)’을 콘셉트로 개발된 인테리어가 편리한 조작과 여유로운 주행환경을 제공한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또 하이브리드 배터리가 뒷좌석 하단에 위치해 넉넉한 적재공간을 확보했으며 뒷좌석은 60:40 또는 전부 폴딩이 가능하다. 동급최다 총 9개 SRS 에어백과 경사로 밀림 방지장치가 기본 적용됐다.

세제 혜택도 주어진다. 프리우스 C를 사면 하이브리드 차량을 구매할 때 지원되는 최대 310만원의 세금 감면과, 이산화탄소 배출량 84g/km 실현으로 정부 보조금 50만원까지 더해진다. 최대 360만원의 구매혜택을 누릴 수 있는 셈이다.

구매 이후에도 도심 혼잡 통행료 감면, 공영 주차장 이용료 최대 80% 할인, 하이브리드 메인 배터리 10년 또는 20만km 무상 보증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타케무라 노부유키 한국토요타 사장은 “2011년에 첫 출시한 프리우스 C는 지난해까지 전세계적으로 150만대 이상의 누적 판매기록을 가진 토요타 하이브리드의 대표선수”라며 “운전하기 쉽고 즐거운 매력이 있어 이제는 전 세계뿐만 아니라 국내에서도 사랑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프리우스 C의 가격은 부가세포함 2490만원이며 고객인도는 다음달 2일부터다. 


<저작권자 © 시사저널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prev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