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사저널

2017년 11월 25일 [Sat]

KOSPI

2,544.33

0.28% ↑

KOSDAQ

792.74

0.51% ↓

KOSPI200

335.44

0.28% ↑

SEARCH

시사저널

기업

렉서스, 역동성 강조한 렉서스 뉴NX 판매 들어가

월 200대 판매 목표…NX300h 가격은 5720만원

렉서스가 NX300h 부분변경 모델을 국내 시장에 공개, 수입 하이브리드 SUV 시장 공략 강화에 나섰다. 렉서스는 주행 성능이 강조된 LC500 쿠페 전면 헤드램프 디자인을 NX300h 부분변경 모델 모델에 동일 적용해 구매층을 4050세대에서 2030세대로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14일 렉서스코리아는 하이브리드 SUV 뉴 NX300h 부분 변경 모델을 출시 이날부터 판매에 나선다고 밝혔다. 렉서스코리아 관계자는 “NX300h 부분 변경 모델은 스핀들 그릴에 세로선이 추가되고 LED 헤드램프를 부각해 보다 역동적인 이미지가 강조된 것이 특징”이라고 밝혔다. 

 

렉서스가 14일 뉴 NX300h와 뉴 NX300을 출시했다. / 사진 = 시사저널e


또 렉서스는 NX300h 부분변경 모델에 각종 편의사양 및 주행안전 보조시스템을 대거 장착했다. 특히 사각지대 감지모니터(BSM), 후측방 경고 시스템(RCTA), 와이드 백 뷰 (Wide Back View) 후방 카메라 등은 NX300h 부분변경 모든 모델 에 기본 장착된다.

렉서스는 주행 역동성을 강조한 NX300h 부분변경 모델의 경쟁 모델로 BMW X3를 지목하고 있다. 렉서스코리아 관계자는 “NX300h은 중·장년층이 주로 찾는 모델이었다”면서 “내·외관 디자인을 젊은 감각으로 꾸민 만큼 2030세대 이목을 끌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렉서스는 기존 NX 가솔린 터보 모델인 NX200t 이름을 이번 부분변경 과정에서 NX300으로 바꿨다. 2ℓ 가솔린 터보 엔진을 갖춘 NX300이 238마력의 강력한 힘과 탁월한 가속반응으로 3ℓ급 힘을 갖췄다는 게 렉서스의 설명이다.

렉서스는 하이브리드 SUV NX300h와 NX 가솔린 터보 모델 NX300 월 판매 목표를 200대로 정했다. 올해 들어 수입 하이브리드 SUV 가운데 가장 많이 팔린 NX300h은 월 100대가량 팔렸다. 렉서스는 판매 비중에서 하이브리드 모델이 80%를 차지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한편 뉴 NX의 가격은 수프림 그레이드 하이브리드 모델이 5720만원, 가솔린 모델 수프림 그레이드는 5670만원으로 각각 책정됐다. 뉴 NX F 스포츠(SPORT)는 6270만원이다.

<저작권자 © 시사저널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prev
next